연결 가능 링크

"미국, 이스라엘에 380억 달러 군사지원 합의...역대 최대"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오른쪽)과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가 지난해 11월 백악관에서 열린 정상회담에서 악수하고 있다. (자료사진)

미국은 오늘 (14일) 이스라엘에 10년 간 수 백억 달러를 지원하는 내용의 안보지원협정을 체결할 것이라고 미국 관리들이 밝혔습니다. 이는 양자 간 군사 지원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입니다.

미 국무부는 어제 이 같은 내용의 이스라엘 군사지원협정을 확정했습니다. 협정에 구체적인 지원금 규모는 명시돼 있지 않지만 정통한 소식통들은 그 가치가 380억 달러에 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오는 2018년 만료되는 현행 협정은 이스라엘에 대한 10년 간 지원금을 310억 달러로 정했습니다. 하지만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미국이 연간 45억 달러를 지원할 것을 요구했었습니다.

미국 관리들은 새 협정에 따라 이스라엘은 지원금의 일부로 자국산 군수품을 구입하던 것을 단계적으로 줄이고 미국산 무기들을 구입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