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국방장관 최전방 방문 "북한 도발, 자멸 재촉하는 지름길"


한민구 한국 국방장관이 14일 서해 최북단 백령도 해병 부대를 방문, 군 대비태세를 점검하고 있다.

한민구 한국 국방장관이 14일 서해 최북단 백령도 해병 부대를 방문, 군 대비태세를 점검하고 있다.

한민구 한국 국방부 장관이 오늘 (14일) 서해 최북단 백령도 해병부대를 방문해 무모한 도발은 완전한 고립과 자멸을 재촉하는 지름길이라는 것을 북한에 확실하게 인식시켜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 장관은 또 적이 도발하면 현장에서 단호하게 응징해 재도발 의지를 뿌리 뽑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 장관은 아울러 북한의 5차 핵실험은 국제사회에 대한 정면 도전이자 노골적인 위협이라며 추가 도발에 대비해 늘 즉각적인 대응태세를 갖출 것을 당부했습니다.

한편 장준규 육군 참모총장과 정호섭 해군 참모총장, 정경두 공군참모총장도 오늘(14일) 각각 작전부대를 순시하고 군사대비태세를 점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