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성김 대표 "미 정부, 강력하고 독자적인 대북 제재 검토"


북핵 6자회담 미국 수석대표인 성김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와 일본 수석대표인 가나스기 겐지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이 11일 악수하고 있다.

북핵 6자회담 미국 수석대표인 성김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와 일본 수석대표인 가나스기 겐지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이 11일 악수하고 있다.

북한이 9일 5차 핵실험을 강행한 데 이어 미국 정부가 강력하고 독자적인 추가 제재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미국 측 북핵 6자회담 수석 대표인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는 오늘(11일) 6자회담 일본 측 수석대표인 가나스기 겐지 외무성 아시아 대양주 국장을 만나 북한의 핵과 미사일 도발에 대한 대응책을 협의한 후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성 김 특별대표는 이 자리에서 유엔안전보장이사회와 긴밀히 협력하고 있으며, 북한의 최근 행동에 대해 최대한의 추가 제재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성 김 대표는 이어 미국과 한국, 일본 세 나라가 연대해 강력하고 독자적인 대북 제재를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양측은 또 지난 3월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에서 채택한 대북 제재 결의에, 북한이 이를 위반할 경우 추가적인 조처를 한다는 것이 명시돼 있다면서, 신속한 제재 강화를 요구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성 김 대표는 일본 방문을 마치고 12일과 13일 이틀간 한국을 방문해 미한일 3국의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한편 미국과 한국군 당국은 북 핵실험 분석을 위해 대기에 떠도는 방사성 물질을 포집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