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프랑스 AFP 통신, 평양지국 개설


지난해 10월 북한을 방문한 AFP 통신 기자가 평양 조국해방전쟁승리기념관 앞에서 촬영한 안내원. (자료사진)

지난해 10월 북한을 방문한 AFP 통신 기자가 평양 조국해방전쟁승리기념관 앞에서 촬영한 안내원. (자료사진)

프랑스의 `AFP통신'이 평양에 지국을 개설했습니다.

`AFP통신'은 오늘 (7일) 기사를 통해 어제 날짜로 평양지국을 개설했다고 보도했습니다. `AFP통신'은 미국의 `AP통신'과 영국의 `로이터 통신'과 함께 세계 3대 뉴스통신사 중 하나입니다.

`AFP통신' 평양지국은 주로 사진과 영상을 취재해 전세계 언론과 정부 등 회원사에 배포할 예정입니다.

어제 평양에서 열린 지국 개소식에 참석한 에마뉘엘 어그 `AFP통신' 회장은 "평양지국 개설로 전세계 150개국에 200개 지국을 보유한 AFP의 빈틈이 메워졌다"고 말했습니다.

어그 회장은 또 북한 관영매체인 `조선중앙통신' 김창광 사장과의 면담에서, "AFP는 설립 이념인 정보와 표현의 자유에 충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평양에는 `AP통신'과 일본 `교도통신,' 중국 `신화통신'이 지국을 두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