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카리모프 우즈벡 대통령 장례식…17개국 조문단 파견


우즈베키스탄 국민들이 카리모프 대통령의 운구행렬을 지켜보고 있다.

우즈베키스탄 국민들이 카리모프 대통령의 운구행렬을 지켜보고 있다.

지난 2일 사망한 이슬람 카리모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의 장례식이 3일 시작됐습니다.

우즈벡 정부는 이날부터 사흘간의 국장을 선포하고, 샤프카트 미르지요예프 총리를 장례 위원장으로 임명했다고 밝혔습니다.

아프가니스탄과 타지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등 인근 국가 대통령들은 조문을 위해 우즈벡에 도착했으며, 한국과 중국 등 모두 17개국은 영결식 참석을 위해 조문단을 파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카리모프 대통령은 고향인 동부 도시 사마르칸트에 안장될 예정입니다.

카리모프 대통령은 지난 1991년 우즈벡이 옛 소련으로부터 독립한 이후 대통령에 당선된 뒤, 25년간 권좌에 앉았습니다.

특히 언론인 탄압과 야권인사들을 정치적으로 억압하는 등 독재자의 전형을 보여왔다는 서방의 평가를 받았습니다.

한편 미국 백악관은 "카리모프 대통령의 사망과 관련 우즈벡 국민에 대한 지지를 확인한다"는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