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동남아 지카바이러스 급속 확산...싱가포르 100여명 감염


1일 싱가포르 방역당국 관계자가 시내 주거지역에서 소독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1일 싱가포르 방역당국 관계자가 시내 주거지역에서 소독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동남아시아에서 지카 바이러스가 급격히 확산되고 있어 각국 보건당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싱가포르의 경우 이미 100명 이상이 지카 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말레이시아에서도 첫 감염사례가 확인됐습니다.

싱가포르 정부는 앞서 지난 주말 자국 내에서 모기에 의한 감염이 처음으로 확인됐다고 발표한데 이어 그 뒤 31일까지 나흘 만에 감염자가 115명까지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런 가운데 말레이시아 정부는 1일 처음으로 여성 1명이 지카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습니다. 이 여성은 8월19일부터 사흘간 싱가포르에 머물러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세계보건기구는 동남아시아 국가에서는 이 외에도 태국과 베트남에서 지카바이러스 감염이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일부 동남아시아 국가들에서는 올해 모기 개체 수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