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통일장관 "북한 김정은, 제재로 통치자금 마련 압박"


홍용표 한국 통일부 장관. (자료사진)

홍용표 한국 통일부 장관. (자료사진)

홍용표 한국 통일부 장관은 유엔 안보리 결의 이후 지난 6개월 동안 지속된 대북 제재로 북한의 통치자금이 줄었고 이 때문에 김정은 국무위원장 등 지도층이 압박을 받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비핵화 국제회의 참석차 카자흐스탄에 머물고 있는 홍 장관은 어제 카자흐스탄 현지에서 가진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홍 장관은 또 표면적으로 나타나는 경제지표를 보면 북-중 교역 규모가 지난 7월 들어서는 6월보다 감소했고 6월에 다소 늘기는 했지만 올해 4월부터 추세를 보면 전체적으로 감소하고 있다며, 이 것도 대북 제재의 효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