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한국 대통령 "김정은 예측 어려워…북한 위협 현실화"


박근혜 한국 대통령(오른쪽 2번째)이 24일 미한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합훈련을 하는 중부전선 전방 군단을 방문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오른쪽 2번째)이 24일 미한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합훈련을 하는 중부전선 전방 군단을 방문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북한이 1인 독재의 비상식적인 의사결정 체제이고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성격이 예측하기 어렵다며 북한의 위협이 현실화될 위험성이 크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24일) 중부전선 전방군단을 방문해 이같이 말하고 북한의 도발에 대한 단호한 대응 의지를 보였습니다.

박 대통령은 북한이 연초부터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발사를 감행한 데 이어 오늘 (24일) 새벽에도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 SLBM을 발사했다며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은 더 이상 가상의 위협이 아니라 현실적인 위협이 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북한이 고립과 경제난이 심화되고 고위층까지 연쇄 탈북하는 상황에서 내부의 동요를 막기 위해 다양한 도발을 할 가능성도 높다며 군의 역할과 사명이 그 어느 때보다도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