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리우올림픽] 미국 수영 연일 메달 행진...중국 탁구 여자단식 금


10일 브라질 리우올림픽 수영 여자 800미터 자유영 계영 결승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미국 선수들이 시상대에 올랐다. 왼쪽부터 앨리슨 슈미트, 레아 스미스, 마야 디라도, 케이티 레덱키.

10일 브라질 리우올림픽 수영 여자 800미터 자유영 계영 결승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미국 선수들이 시상대에 올랐다. 왼쪽부터 앨리슨 슈미트, 레아 스미스, 마야 디라도, 케이티 레덱키.

브라질 리우올림픽 닷새 째인 어제 (10일) 미국은 수영 종목에서 2 개의 메달을 추가하면서 종합 1위 자리를 굳혔습니다.

케이티 레덱키 선수는 어제 열린 여자 800미터 자유영 계영 결승에서 금메달을 획득해 이번 대회 금메달 3관왕의 주역으로 떠올랐습니다.

남자 100미터 자유영 종목에 출전한 미국의 나단 애드리안 선수는 동메달을 차지했습니다.

또 수영 황제로 불리는 마이클 펠프스 선수는 200미터 개인혼영 결승에 올라, 오늘 경기에서 22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미국 여자 사이클 팀의 크리스틴 암스트롱 선수는 어제 비바람이 부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로드사이클 종목 챔피언 방어에 성공해 올림픽 금메달 2연패의 위업을 달성했습니다.

10일 브라질 리우올림픽 탁구 여자단식 결승에서 중국의 딩닝(오른쪽)이 같은 팀 리샤오샤를 물리치고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4년 전 런던올림픽 결승에서는 리샤오샤가 딩닝을 누르고 금메달을 차지했었다.

10일 브라질 리우올림픽 탁구 여자단식 결승에서 중국의 딩닝(오른쪽)이 같은 팀 리샤오샤를 물리치고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4년 전 런던올림픽 결승에서는 리샤오샤가 딩닝을 누르고 금메달을 차지했었다.

한편 여자 탁구 단식에서 중국의 딩닝 선수는 같은팀 리샤오샤를 결승에서 또 다시 만나 4년 전 런던올림픽에서의 패배를 씻고 금메달을 차지했습니다.

또 남자 펜싱 사브르에서는 헝가리의 아론 스질라기 선수가 미국의 달 호머 선수를 누르고 금메달을 따냈습니다.

VOA 뉴스

리우올림픽 메달 순위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