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태풍 '니다' 중국 접근...경보 2단계 발령


지난달 태풍 '네파탁'이 중국 푸젠성 푸저우를 강타한 직후 주민들이 파괴된 교량 위를 걷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달 태풍 '네파탁'이 중국 푸젠성 푸저우를 강타한 직후 주민들이 파괴된 교량 위를 걷고 있다. (자료사진)

중국 당국이 태풍 ‘니다’의 접근에 대비해 태풍 경보 2단계인 주황색 경보를 발령했습니다.

태풍 ‘니다’는 2일께 중국 남부 광둥성 부근을 통과할 것을 예보됐습니다.

중국 기상당국은 이에 따라 지난 달 31일 황색 경보에 이어 채 하루도 안돼 태풍 경보를 주황색으로 격상시켰습니다.

태풍의 영향으로 광둥성과 후장성, 하이난성의 해안가, 그리고 광시좡족자치구 지역은 강풍과 폭우가 예상됩니다.

태풍 ‘니다’는 필리핀 해안을 지났으며 홍콩의 금융 중심지도 강타할 것으로 관측됩니다.

중국은 지난 6월 이래 발생한 자연재해로 800여 명이 목숨을 잃은 가운데, ‘니다’는 중국을 관통하는 4번째 태풍이 될 전망입니다.

앞서 중국에는 태풍으로 인해 42만명의 이재민과 함께 10억달러 상당의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