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내 탈북자 이야기] '선교사가 된 벌목공' 앤드류 조 (1)


러시아 벌목공 출신으로 미국에 정착한 탈북자 앤드류 조 씨가 러시아에 있을 당시 찍은 사진.

러시아 벌목공 출신으로 미국에 정착한 탈북자 앤드류 조 씨가 러시아에 있을 당시 찍은 사진.

매주 화요일 자유와 민주주의 나라 미국에 정착해 살고 있는 탈북자들의 사연을 소개해 드리는 `미국 내 탈북자 이야기: 희망을 일구는 사람들' 입니다. 오늘이 첫 번째 시간인데요, 오늘부터 네 차례에 걸쳐 소개해 드릴 탈북자는 지난 2010년 러시아에서 미국에 난민으로 입국한 앤드류 조 씨입니다. 앤드류 조 씨의 첫 번째 사연 “선교사가 된 벌목공.” 장양희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자유와 민주주의 나라 미국을 선택한 탈북자들의 사연을 소개해 드리는 ‘미국 내 탈북자 이야기: 희망을 일구는 사람들.' 오늘 첫 순서로 벌목공 출신 탈북자 앤드류 조 씨의 사연 들으셨는데요, 다음주 이 시간에 앤드류 조 씨의 두 번째 이야기가 이어집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