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방글라데시 경찰, 이슬람 과격분자 9 명 사살


방글라데시 경찰은 26일 수도 다카 인근에서 벌어진 총격전에서 이슬람 과격분자 9 명을 사살했다고 밝힌 가운데, 상황이 종료된 후 경찰관들이 소총이 든 가방을 들고 철수하고 있다.

방글라데시 경찰은 26일 수도 다카 인근에서 벌어진 총격전에서 이슬람 과격분자 9 명을 사살했다고 밝힌 가운데, 상황이 종료된 후 경찰관들이 소총이 든 가방을 들고 철수하고 있다.

방글라데시 경찰은 오늘 (26일) 수도 다카 인근에서 벌어진 총격전 과정에서 극단주의자 9 명을 사살했다고 밝혔습니다.

샤히둘 호크 방글라데시 경찰청장은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 연계단체 자마툴 무자히딘 (JMB) 소속으로 추정되는 반군들이 이달 초 카페를 공격해 22 명을 살해한 것과 비슷한 공격을 모의 중이었다고 말했습니다.

방글라데시 관리들은 반군들이 다카 외곽 칼얀푸르 지역의 5층짜리 건물에 장애물을 설치하고 건물로 진입하려는 경찰에 총격을 가했다고 전했습니다.

극단주의자들은 경찰의 총에 맞아 숨질 때 ‘신은 위대하다’는 뜻의 아랍어 ‘알라후 아크바르’를 외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에 붙잡힌 테러분자 1 명은 자신을 ISIL이라고 주장하고 있지만, 경찰은 ISIL 연계단체 자마툴 무자히딘 소속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