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라이스 미 국가안보보좌관, 시진핑 중국 주석 면담


중국을 방문한 수전 라이스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왼쪽)이 25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회담했다.

중국을 방문한 수전 라이스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왼쪽)이 25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회담했다.

중국과 미국은 이견이 있는 문제를 솔직히 처리해야 한다고 중국을 방문 중인 수전 라이스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밝혔습니다.

라이스 보좌관은 오늘 (25일) 베이징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면담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라이스 보좌관은 또 미국과 중국의 상호 의존성은 중국의 성공이 미국에 이익이 되는 것을 의미한다며, 양국은 기후 변화와 같은 세계 주요 현안들에 있어 협력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는 이견이 있는 문제를 허심탄회하게 또 투명하게 논의해야 한다"며 "투명한 논의가 예측 가능한 안정을 가져올 수있다고 생각한다"고 라이스 보좌관은 말했습니다.

시 주석은 라이스 보좌관에게 갈등과 대결에 기반하지 않고 상호 존중과 협력으로 양국간 좋은 관계를 건설할 것을 약속했습니다.

라이스 보좌관은 지난 12일 국제상설중재재판소가 중국의 영유권을 인정하지 않는 내용의 판결을 내린 뒤 중국을 방문한 미국 정부 최고위 인사입니다.

두 사람은 오늘 기자회견에서 남중국해 문제는 거론하지 않았습니다.

중국은 국제중재재판소의 최근 판결에 신경질적으로 반응하고 재판소를 불공정하다고 매도했으며, 미국의 역내 간섭을 비난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