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공화 전당대회 개막...트럼프-펜스 후보 공식 확정


미국 공화당 전당대회가 열리는 클리블랜드 '퀵큰론 아레나'에서 18일 대회 개막을 앞두고 준비가 한창이다.

미국 공화당 전당대회가 열리는 클리블랜드 '퀵큰론 아레나'에서 18일 대회 개막을 앞두고 준비가 한창이다.

오는 11월 실시되는 미국 대통령 선거에 나설 후보를 선출하기 위한 공화당 전당대회가 오늘 개막됩니다.

공화당은 미 중북부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에서 열리는 이번 전당대회에서 도널드 트럼프 예비후보를 대통령 후보로 최종 확정할 예정입니다.

공화당의 이번 전당대회는 국가안보와 이민 문제에 초점이 맞춰질 전망입니다.

전당대회 연사들 가운데는 릭 페리 전 텍사스 주지사와 2012년 리비아 벵가지 테러 사건으로 숨진 미국인의 어머니, 이민개혁 옹호자들, 루디 줄리아니 전 뉴욕시장, 트럼프 후보의 부인인 멜라니아 트럼프 씨가 포함돼 있습니다.

트럼프 후보는 어제 방영된 미국 `CBS' TV와의 인터뷰에서 바락 오바마 대통령과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나약하다고 비판하면서 법과 질서, 강력한 국경의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한편 어제 발표된 각종 여론조사 결과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지지율에서 트럼프 후보를 4~7% 포인트 차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민주당 전당대회는 다음주 동부 펜실베이니아 주 필라델피아에서 열립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