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언론 '아키히토 천황, 수년 내 퇴위 의사'


아키히토 일본 천황. (자료사진)

아키히토 일본 천황. (자료사진)

일본의 아키히토 천황이 몇 년 안에 물러날 뜻을 밝혔다고 ‘NHK’ 방송이 13일 보도했습니다.

올해 82살인 아키히토 천황은 지난 몇년간 건강 문제로 어려움을 겪어왔습니다.

일본 언론들은 이날 궁내청 관계자를 인용해 아키히토 천황이 생전에 왕위를 왕세자에게 물려주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특히 천황이 1년 전부터 숨지기 전에 퇴위 의사를 밝혀왔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따라 장남인 올해 56살의 나루히토 왕세자가 왕위를 승계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일본 언론들은 지난 200년 간 천황이 생전에 왕위를 물려준 일이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아키히토 천황인 공식적인 업무를 크게 줄이면서까지 왕위를 지키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일본 궁내청 대변인은 왕위 계승과 관련해 아직 공식적인 계획이 없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아키히토 천황은 1933년생으로 11살 때 일본의 2차 세계대전 패망을 목격했고 1989년 부친인 쇼와 천황이 숨진 뒤 왕위에 올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