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싱가포르 법원, ISIL 테러자금 지원 방글라데시인 4 명 징역형


싱가포르에서 테러 지원을 위한 자금 조성 혐의로 징역 5년형을 선고 받은 방글라데시인 라흐만 미자누르.

싱가포르에서 테러 지원을 위한 자금 조성 혐의로 징역 5년형을 선고 받은 방글라데시인 라흐만 미자누르.

싱가포르 법원이 테러 지원을 위한 자금 조성 혐의로 자국 내 방글라데시 국적자 4 명에 대해 징역형을 선고했습니다.

이들 가운데 주모자인 라흐만 미자누르는 가장 무거운 징역 5년 형, 다른 2 명은 2년 6개월, 나머지 1명은 2년 형을 각각 선고받았습니다.

이들 4 명을 포함한 일당 6 명은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의 기치 아래 방글라데시 테러 기도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을 하기 위해 1천 달러를 조성한 혐의로 지난 3월과 4월에 잇달아 체포됐습니다.

일당 가운데 2 명은 무죄를 주장하고 있으며, 이들에 대해서도 곧 재판이 열릴 예정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