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중, 우호조약 체결 55주년 기념 축전 교환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오른쪽)이 지난달 1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리수용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과 면담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자료사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오른쪽)이 지난달 1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리수용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과 면담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자료사진)

중국 정부는 ‘북-중 우호협조와 상호원조 조약’ 체결 55주년을 맞아 중국과 북한이 축전을 교환했다고 밝혔습니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어제(11일) 정례브리핑에서 중국과 북한이 상호 축전 방식으로 조약 체결 55주년을 기념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도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축전을 보내 오랜 역사적 뿌리를 갖고 있는 양국 친선을 발전시키는 게 북한의 일관된 입장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시 주석도 김 위원장에게 축전을 보내 중국은 북한과 함께 전략적 의사소통을 강화하고 교류와 협조를 촉진시키며 양국관계를 계속 발전시켜 두 나라 인민들에게 복리를 가져다 줄 용의가 있다고 강조했다고 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