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중, 우호조약 체결 55주년 기념 축전 교환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오른쪽)이 지난달 1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리수용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과 면담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자료사진)

중국 정부는 ‘북-중 우호협조와 상호원조 조약’ 체결 55주년을 맞아 중국과 북한이 축전을 교환했다고 밝혔습니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어제(11일) 정례브리핑에서 중국과 북한이 상호 축전 방식으로 조약 체결 55주년을 기념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도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축전을 보내 오랜 역사적 뿌리를 갖고 있는 양국 친선을 발전시키는 게 북한의 일관된 입장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시 주석도 김 위원장에게 축전을 보내 중국은 북한과 함께 전략적 의사소통을 강화하고 교류와 협조를 촉진시키며 양국관계를 계속 발전시켜 두 나라 인민들에게 복리를 가져다 줄 용의가 있다고 강조했다고 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