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대통령 "폴란드에 미군 1천명 배치"


나토 정상회의 참석차 폴란드를 방문한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8일 기자회견을 갖고 미군 병력의 폴란드 배치 계획을 발표했다.

나토 정상회의 참석차 폴란드를 방문한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8일 기자회견을 갖고 미군 병력의 폴란드 배치 계획을 발표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1천명 규모의 미군 병력을 폴란드에 배치하겠다고 8일 공식 발표했습니다.

북대서양조약기구, 나토 정상회의 참석차 폴란드를 방문한 오바마 대통령은 러시아 인근 국경 병력을 재배치하려는 나토의 계획을 위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국방력을 강화하는 것만으로는 우리의 안전을 지키기에 충분하지 않다”면서 “우리는 동맹 국가들을 강하게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오바마 대통령은 영국과 유럽연합과의 관계 청산이 원만하게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영국과 유럽연합이 질서있게 새로운 관계 전환에 합의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각국은 금융 안정과 경제성장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9일 페트로 포로셴코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만나 러시아와의 긴장 완화 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이틀 간 열리는 이번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한 뒤 스페인으로 향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