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한반도 긴장 완화 위해 공헌할 준비 돼 있어"

  • 윤국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자료사진)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자료사진)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언제든, 무엇이 됐든, 한반도 긴장 완화와 남북대화 재개를 위해 항상 공헌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중국을 공식방문 중인 반 총장은 오늘 (7일) 베이징에서 가진 왕이 중국 외교부장과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방북 계획을 묻는 질문에 이같이 대답했습니다.

반 총장은 "왕 부장과 지역과 세계의 아주 큰 우려로 남아있는 한반도 상황에 대해 많이 논의했다"면서 "계속해서 대화하는 것이 (북한의) 도발 사이클을 깨트리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유엔과 유엔 사무총장인 저는 한반도의 긴장 고조 상황을 매우 우려하고 있다"며 "모든 안보리 제재는 반드시 전면적으로 이행돼야 하고, 국제사회가 일치된 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반 총장은 또 북한에 도발을 중단하라고 촉구하는 한편 관련국들에는 비핵화 대화 재개를 위한 노력을 당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