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제3의 물결' 미래학자 앨빈 토플러 별세


앨빈 토플러가 지난 2006년 4월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에서 열린 국제학술회에서 발언하고있다. (자료사진)

미래학자로 잘 알려진 미국의 앨빈 토플러가 별세했습니다.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87세인 토플러는 지난 27일 미 서부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자택에서 숨을 거뒀습니다.

토플러의 별세 소식을 전한 컨설팅회사 ‘토플러 어소시에이츠’는 사망 원인에 대해선 밝히지 않았습니다.

토플러는 ‘미래의 충격’, ‘제3의 물결’ 등 10여권의 저서로 사회의 변화 방향을 제시한 학자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특히 인류사회가 제조업 기반의 경제에서 지식과 정보통신 위주의 사회로 이동할 것이라는 점을 예견한바 있습니다. 이 때문에 세계의 많은 지도자들이 그에게 조언을 구하기도 했습니다.

1928년 생인 토플러는 젊은 시절 알루미늄 공장에서 용접공으로 근무했으며, 이후 신문사 기자와 칼럼니스트 등으로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