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웨스트버지니아 주 홍수, 23명 사망


넘친 물에 잠긴 웨스트버지니아 마을

넘친 물에 잠긴 웨스트버지니아 마을

미국 웨스트버지니아 주에서 최악의 홍수로 23명이 사망하자 주지사가 44개 카운티에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레이 톰블린 주지사는 24일 피해가 광범위하고 심각하다며 현재 수색과 구조작업에 주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23일 강우량이 25cm에 달하자 웨스트버지니아 남서부와 중부에 있는 강이 넘쳐 물이 거리를 휩쓸었습니다.

한 지역 경찰은 자신이 완전한 혼돈에 휩싸여 있다고 전했습니다.

현재 이 지역에서는 수만 명이 전기가 끊긴 채 살고 있고, 수백 명은 집안에 갇혔습니다. 또 다리 하나가 물에 쓸려나가면서 약 500명이 상가 건물 안에 갇히기도 했습니다.

어떤 주민들은 물이 집으로 들이치자 지붕으로 피신하기도 했습니다.

현재 주 방위군 200명이 구조작업을 돕고 있고, 이재민을 위한 대피소 17곳이 마련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