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방위상, 북한 미사일 파괴 조치 명령


나카타니 겐 일본 방위상. (자료사진)

나카타니 겐 일본 방위상. (자료사진)

일본의 나카타니 겐 방위상이 북한 미사일이 영공이나 영해를 침범할 경우 이를 요격하라는 ‘파괴조치 명령’을 내렸습니다.

교도통신은 21일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북한이 차량 탑재형 이동식 탄도미사일 발사를 준비하고 있는 움직임이 포착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통신은 또 앞서 4차례 연속 발사에 실패한 중거리 탄도 미사일 ‘무수단’을 발사하기 위한 준비작업일 가능성이 있다는 분석도 내놨습니다.

이에 따라 일본 자위대는 도쿄 방위성 인근에 패트리엇 지대공 미사일을 배치했습니다. 또 미사일 요격 능력을 갖춘 SM3 요격미사일을 탑재한 해상자위대 이지스함도 일본 주변 해역에 배치됐다고 교도통신은 전했습니다.

전문가들은 6.25 발발 66주년인 오는 25일이나 최고인민회의가 개최되는 29일께 미사일이 발사될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있습니다.

앞서 일본은 지난 5월 30일에도 북한 미사일 파괴 조치 명령을 내린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