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은행, 쿠바서 사용 가능한 신용카드 첫 발급


지난 8일 미국 남부 스톤게이트 은행의 데이비드 셀레스키 대표가 쿠바 아바나에서 인터뷰를 하던 중 쿠바에서 사용 가능한 신용카드를 들어보이고 있다.

지난 8일 미국 남부 스톤게이트 은행의 데이비드 셀레스키 대표가 쿠바 아바나에서 인터뷰를 하던 중 쿠바에서 사용 가능한 신용카드를 들어보이고 있다.

미국의 한 은행이 쿠바에서 사용 가능한 신용카드를 처음으로 발급했습니다.

미 남부 플로리다 주의 지역 은행인 스톤게이트 은행은 미국과 쿠바 간 국교가 정상화된 뒤 처음으로 쿠바에서 사용할 수 있는 신용카드를 발급하고 있습니다.

이 은행의 최고경영자인 데이비드 셀레스키 대표는 어제 (14일) 쿠바 수도 아바나를 방문한 자리에서, 과거에는 모두가 현금을 사용해야 했지만 이는 어렵고 위험하다며, 앞으로는 신용카드를 갖고 쿠바를 방문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신용카드는 마스터카드 가맹상품으로 한정되며, 스톤게이트 은행 측은 1천 개의 카드를 한정 발급할 계획입니다.

쿠바 정부는 통상 달러 환전시 10%의 수수료를 부과하지만 스톤게이트 은행의 신용카드에 대해서는 이를 면제해 주기로 했습니다.

셀레스키 대표는 앞으로 더 많은 미국 은행들이 쿠바에서 사용할 수 있는 신용카드를 발급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