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페루 대선 쿠친스키 당선 "새 국가 건설 힘 모아야"


페루 신임 대통령으로 뽑힌 페드로 파블로 쿠친스키 당선자가 승리가 확정된 후 9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페루 신임 대통령으로 뽑힌 페드로 파블로 쿠친스키 당선자가 승리가 확정된 후 9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페루에서 지난 5일 치러진 대통령 결선투표에서 페드로 파블로 쿠친스키 후보가 승리했습니다.

페루선거관리위원회는 개표 결과 쿠친스키 후보가 50.12%를 득표해 49.88%를 얻은 게이코 후지모리 후보를 0.24% 포인트 차이로 누르고 대통령에 당선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쿠친스키는 인터넷을 통해 페루 국민들에게 감사한다며 지금은 새로운 국가 미래를 위해 함께 일해야 할 때라고 밝혔습니다.

올해 77살로 페루 역대 최고령 대통령이 되는 쿠친스키는 세계은행 경제학자와 미국 월가 금융기관 임원 출신 등 경제통이자 중도 우파 성향의 친시장주의자로 알려져 있습니다.

쿠친스키는 또 페루 정부에서 총리와 재무장관 에너지장관 등을 역임했습니다.

한편 페루 최초의 부녀 대통령 탄생 가능성으로 주목을 받았던 후지모리 후보는 지난 2011년 대선에 이어 이번에도 결선투표에서 고배를 마셨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