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바그다드 연쇄 폭탄 테러...27명 사망


9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2건의 폭탄 테러가 발생했다. 첫번째 폭탄 테러가 발생한 바그다드 동부 상업지구.

9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2건의 폭탄 테러가 발생했다. 첫번째 폭탄 테러가 발생한 바그다드 동부 상업지구.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서 오늘 (9일) 오전 2 건의 자살차량 폭탄 테러가 발생해 적어도 27 명이 숨졌습니다.

이라크 경찰에 따르면 첫 번째 폭탄은 바그다드 동부 상업지구를 겨냥했으며, 이로 인해 15명이 숨지고 35명이 다쳤습니다.

두 번째 폭탄은 바그다드 북부 이라크 군 기지 인근 버스정류장을 타격해 적어도 12 명이 숨지고 28 명이 다쳤다고 경찰은 밝혔습니다.

아직까지 이번 공격이 누구의 소행인지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은 바그다드 내 거의 모든 자살공격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해 왔습니다.

한편 ISIL로부터 팔루자를 탈환하기 위한 이라크 군의 공격작전으로 양측 간 치열한 전투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라크 군은 팔루자를 세 방면으로 포위하는데 성공했지만 유프라테스강 서안 지역은 아직 확보하지 못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