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통일부, 개성공단 기업 방북 신청 불허 방침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회 정기섭 위원장이 31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 중앙회에서 열린 생존을 위한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총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회 정기섭 위원장이 31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 중앙회에서 열린 생존을 위한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총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한국 통일부는 개성공단 입주기업들의 방북 신청 움직임과 관련해 이를 승인하지 않을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통일부 당국자는 오늘 (7일) 한국 정부와 국제사회가 북한의 비핵화를 목표로 대북 제재를 강화해 나가고 있을 뿐만 아니라 북한이 남북 간 모든 합의서를 무효로 하고 일방적으로 개성공단 자산을 청산한다고 선언한 상황에서 기업들의 개성공단 방문은 적절치 않다고 말했습니다.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회는 지난달 31일 총회를 열고 남북한 당국은 장마철이 오기 전에 기계설비 점검과 노동자 임금 등 미수금 정산을 위해 기업인들의 방북을 허용해 달라고 촉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