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6자회담 수석대표, 8일 중국 방문


한국 측 6자회담 수석대표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왼쪽)과 중국측 6자회담 대표인 우다웨이 중국 외교부 한반도사무특별대표 (자료사진)

한국 측 6자회담 수석대표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왼쪽)과 중국측 6자회담 대표인 우다웨이 중국 외교부 한반도사무특별대표 (자료사진)

북핵 6자회담 한국측 수석대표인 김홍균 외교부 평화교섭본부장이 오는 8일 1박2일 일정으로 베이징을 방문한다고 한국 외교부가 5일 밝혔습니다.

김 본부장은 베이징에서 6자회담 중국 측 수석대표인 우다웨이 외교부 한반도사무 특별대표와 만날 예정입니다.

김 본부장의 방문은 리수용 북한 노동당 국제담당 부위원장의 베이징 방문 직후 이뤄지는 것입니다. 따라서 김 본부장은 북중 대화와 관련해 중국측의 설명을 들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외교부는 이번 협의에서 한국과 중국이 한반도 정세, 북한의 대외관계 동향, 유엔 대북 제재 결의의 이행 등 북한, 북핵 문제와 관련한 협력 방안을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