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그리스 인근 해상 난민선 전복, 300여명 실종


이탈리아 해군이 지중해에서 전복된 난민선을 구출하는 사진을 지난달 30일 공개했다. (자료사진)

그리스 인근 지중해에서 선박이 전복돼 342 명이 구조되고 4명은 숨진 채 발견됐다고 국제이주기구 (IOM)가 밝혔습니다.

오늘 오전 항해 도중 침몰한 이 목조 선박에는 700여 명이 탑승해 있었던 것으로 추정됩니다.

국제이주기구 대변인은 ‘VOA’에 그리스 크레테 섬에서 남쪽으로 113킬로미터 떨어진 지점에 구조 신호를 보낸 조난 선박이 있었다며, 이 선박은 북아프리카를 출발했지만 국적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사고 현장에는 그리스 해안경비선을 비롯한 5 척의 선박과 구조 헬기 등이 파견돼 구조 활동을 계속 벌이고 있으며 곧 이집트 군도 합류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구조된 사람들의 국적은 아직 확인되지 않은 가운데 이들의 운명은 난민인지 여부 등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난민이 아닌 것으로 판명될 경우 출신국가로 되돌려 보내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