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전략사령부 "북한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실패"


지난 2010년 10월 평양에서 열린 노동당 창건 65주년 기념 열병식에 등장한 이동식 중거리 탄도미사일. '무수단' 미사일로 추정된다. (자료사진)

지난 2010년 10월 평양에서 열린 노동당 창건 65주년 기념 열병식에 등장한 이동식 중거리 탄도미사일. '무수단' 미사일로 추정된다. (자료사진)

북한의 (무수단)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가 실패했다고 미 전략사령부가 밝혔습니다.

전략사령부는 31일 발표한 성명에서 “북한이 미 중부 시간(CDT)으로 30일 오후 3시 30분(한국 시각 31일 오전 5시 30분)에 원산에서 중거리 탄도 미사일을 발사한 것을 포착했다”며 “전략사령부는 발사가 실패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합동참모본보는 앞서 북한이 비슷한 시각에 강원도 원산 지역에서 기종을 알 수 없는 미사일 한 발을 발사하려다 실패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발표했었습니다.

미 전략사령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가 북미 지역에 위협이 되지 않는다는 결론을 미 북미우주방어사령부(NORAD)가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미 전략사령부, 북미우주방어사령부, 미 태평양사령부 등 관련 사령부가 북한의 도발에 맞서 철저한 경계 태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역내 한국, 일본 동맹국들과 안보 유지를 위해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북한이 이번에 발사한 탄도미사일은 사거리 3천 km 이상의 무수단으로 추정됩니다.

북한은 지난달 15일 무수단 미사일을 처음으로 시험 발사했지만 공중에서 폭발했고 28일에도 두 발을 연달아 발사했지만 모두 실패했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