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도보수파 라리자니, 이란 의회 임시 의장으로 뽑혀


29일 이란 의원들이 임시 의장 선거를 실시하고 있다.

29일 이란 의원들이 임시 의장 선거를 실시하고 있다.

중도 보수적 성향의 이란 지도자가 29일 의회 임시 의장으로 뽑혔습니다. 제10대 의회 의장을 뽑는 투표가 다음 달 초에 정식으로 치러지면 이때 알리 라리자니 임시 의장이 선출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알리 라리자니 전 의장은 이날 투표에서 281표 중 173표를 얻어 개혁파 모하마드 레자 아레프 의원을 누르고 당선됐습니다.

라리자니 전 의장의 승리는 중도파인 하산 로우하니 이란 대통령과 지난 7월 체결된 이란과 주요 6개국간 핵합의에 대한 지지로 받아들여지고 있습니다.

로우하니 대통령을 지지하는 중도파와 개혁파 의원들이 올해 초 총선에서 가장 많은 표를 얻었지만, 과반 득표에는 실패했습니다.

라리자니 의장은 2008년 8대 의회부터 의장을 맡아왔으며, 하산 로하니 정부의 핵협상을 지지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