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안동 하회마을 방문


반기문 UN 사무총장이 29일 경북 안동 하회마을을 방문해 참석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반기문 UN 사무총장이 29일 경북 안동 하회마을을 방문해 참석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한국을 방문 중인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29일 안동 하회마을과 경주를 방문했습니다. 반 총장은 특히 하회마을에서 임진왜란 당시 재상을 지낸 류성룡 선생의 고택을 방문해 나무를 심었습니다.

한국 언론은 반 총장이 류성룡과 같은 지도자로서 자신의 이미지를 구축하려 한다고 분석했습니다.

반 총장은 전날에는 김종필 전 총리를 예방한 뒤 오후에는 전직 총리 4명을 포함한 각계 원로 13명과 만찬을 했습니다.

앞서 반 총장은 25일 제주에서 열린 언론 간담회에서 “내년 1월 1일이면 한국시민이 된다”며 “한국 시민으로서 어떤 일을 해야 하느냐는 그때 가서 고민, 결심하고 필요하면 조언을 구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반 총장의 이러한 언급은 올해 말 유엔 사무총장 임기를 마친 뒤 한국 대통령 선거에 출마할 지 여부를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는 것으로 한국에서는 받아들여지고 있습니다.

올해 72살인 반 총장은 전문 외교관 출신으로 2004년에서 2006년 한국 외교통상부 장관을 지냈으며, 2007년부터 유엔 사무총장으로 재직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