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IAEA "이란, 핵합의 의무사항 준수"


오스트리아 빈의 국제원자력기구 IAEA 본부 건물. (자료사진)

오스트리아 빈의 국제원자력기구 IAEA 본부 건물. (자료사진)

국제원자력기구 (IAEA)는 이란이 역사적인 핵 합의를 지키고 있다고 27일 보고했습니다. 이란 핵 합의는 핵무기를 만드는데 쓰일 수 있는 핵심 물질들을 축적하는 것을 제한하고 있습니다.

IAEA는 이란이 비축한 중수와 우라늄의 양이 지난해 합의한 범위 내에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란은 우라늄은 최대 300kg까지, 그리고 중수는 130t까지 보유할 수 있습니다.

IAEA 측은 지난 1월 이란 핵 합의가 발효된 뒤 두 번째 분기 보고서를 이날 냈습니다.

지난해 7월, 이란은 미국과 영국, 프랑스, 중국, 러시아, 그리고 독일과 자국의 핵물질 축적을 제한하는 데 합의했습니다. 이에 대한 대가로 유엔과 서방세계는 이란에 대한 경제제재를 일부 풀었습니다.

하지만 미국은 이란이 중동 지역에 무기를 팔고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을 유지한다는 이유로 이란에 대한 자체 제재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