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통일부 "남북 민간교류 당분간 적절치 않아"


정준희 한국 통일부 대변인 (자료사진)

정준희 한국 통일부 대변인 (자료사진)

한국 통일부가 당분간 남북간 민간교류는 적절하지 않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통일부 정준희 대변인은 오늘(25일) 정례 기자설명회에서 민간에서 추진하고 있는 6·15 남북 공동행사에 대해 지금 북한이 비핵화에 대한 입장 변화가 없고 도발 위협도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국제적으로도 대북제재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정 대변인의 발언은 남북간 민간교류를 상당 기간 승인하지 않을 방침임을 내비친 것으로 풀이됩니다.

정 대변인은 이와 함께 기본적으로 북한의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인도적 지원은 계속해 나가겠지만 지원을 재개하는 시점과 범위 등은 추후에 신중하게 고려하겠다는 기존 입장을 확인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