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터뷰: 정기섭 개성공단기업협회장] 개성공단 폐쇄 100일, 남측 기업 상황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회 정기섭 위원장(오른쪽 두번째) 등 개성공단 입주기업 관계자들이 9일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개성공단 전면중단 조치에 대해 헌번소원을 낼 것이라고 발표했다.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회 정기섭 위원장(오른쪽 두번째) 등 개성공단 입주기업 관계자들이 9일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개성공단 전면중단 조치에 대해 헌번소원을 낼 것이라고 발표했다.

개성공단기업협회 정기섭회장을 전화로 연결해 공단 폐쇄 이후의 상황과 기업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 등에 대해 자세하게 알아보겠습니다.


문) 지난 2월 개성공단이 폐쇄되고 자산이 동결된 과정부터 간단히 돌아볼까요?

문) 현재 공단 내 상황은 어떤지 알고 계십니까?

문) 북한측으로부터 앞으로 공단을 어떻게 할 건지 등에 대해 전해 들으신 게 있습니까?

문) 120여개 입주 기업들의 어려움이 이만저만이 아닐 텐데요, 현재 어떤 상황인가요?

문) 한국 정부의 대책에 대해선 기업들은 어떤 입장인가요?

문) 공단 출입이 금지된 상황입니다만 협회 차원에서 물자 반출을 위해서라도
공단에 들어가야 할 텐데요, 이 문제와 관련해 추진하고 있는 게 있습니까?

문) 개성공단의 현재 상황과 관련해 북한 당국과 한국 정부에 건의하고 싶은 내용은 어떤 것입니까?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