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민주당 샌더스 후보, 웨스트버지니아 경선 승리


버니 샌더스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가 지난 4일 켄터키주 렉싱턴에서 열린 유세에서 연설하고 있다.

버니 샌더스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가 지난 4일 켄터키주 렉싱턴에서 열린 유세에서 연설하고 있다.

미국에서 어제(10일) 실시된 웨스트버지니아 주 대통령 예비선거에서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버니 샌더스 후보에게 패했습니다.

미국 내 제2의 석탄 생산지인 웨스트버지니아 주에서 샌더스 후보는 이날 51.4%의 지지를 얻어 36%에 머문 클린턴 후보를 누르고 승리했습니다.

이에 따라 샌더스 후보는 16명의 대의원을 더 확보하게 돼 전체 대의원 수가 1천430명에 도달했습니다.

반면 클린턴 후보는 11명 만을 더 얻는데 그쳐 1천716명을 확보하게 됐습니다.

이는 클린턴 후보가 올해 초 탄광 업체 여러 곳을 폐쇄하겠다고 선언해 웨스트버지니아 광부들의 공분을 샀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클린턴 후보는 그 뒤 미국 석탄 도시들의 경제 다각화에 300억 달러의 예산을 투입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했지만 성난 광부들의 민심을 달래기에는 역부족이었다는 지적입니다.

한편 공화당의 경우 단독으로 경선에 나서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 후보는 웨스트버지니아에서 76.9%의 지지를, 또 같은 날 실시된 네브라스카 주 예비선거에서는 61.4%의 지지를 얻어 모두 1천59명의 대의원을 확보하게 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