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이탈리아 정상회담 "글로벌 경기 회복 협력"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내외가 1일 유럽과 러시아 순방을 위해 출국하기 앞서 인사하고 있다. (자료사진)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내외가 1일 유럽과 러시아 순방을 위해 출국하기 앞서 인사하고 있다. (자료사진)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마테오 렌치 이탈리아 총리와 만나 글로벌 경기후퇴 극복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교도 통신에 따르면 아베 총리와 렌치 총리는 2일 이탈리아 피렌체에서 열린 회담에서 주요 7개국(G7)이 재정투입과 구조개혁 가속화 등 글로벌 경기 침체 극복을 위한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는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오는 26일부터 이틀간 일본 이세시마에서 열리는 G7 정상회의에는 이 같은 결과물이 반영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날 아베 총리는 “원유 가격 하락과 중국의 경기 둔화 그리고 테러와 난민 문제로 인해 자원보유국과 신흥국들의 경제가 고통받고 있어 예측하기 어려운 큰 리스크를 안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렌치 총리는 “재정 투입을 포함한 강력한 메시지를 내는 것이 세계 경제 성장을 위해 중요하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