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반기문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 조속히 발효돼야"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27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유엔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기구(CTBTO) 20주년 기념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27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유엔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기구(CTBTO) 20주년 기념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포괄적 핵실험 금지 조약(CTBT)을 조속히 발효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27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유엔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기구(CTBTO) 토론회에 참석한 반 총장은 “핵 무기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포괄적 핵실험 금지 조약을 비준하지 않은 8개 국가들이 의무를 다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포괄적 핵실험 금지 조약(CTBT)은 핵 실험 금지를 위해 20년 전에 결의한 것으로, 현재까지 183개 국 중 164개국이 비준을 마쳤지만 미국과 중국, 북한 등은 아직 서명을 하지 않았습니다.

이날 반 총장은 북한 핵 문제 해결을 위해 대화가 필요하다는 점도 강조했습니다.

반 총장은 북한이 핵 실험으로 인해 국제사회에서 고립됐고, 이로 인해 한반도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는 점을 지적했습니다.

이어 “북한과의 대화 노력은 필수적이고, 효과적”이라면서 지난해 핵 합의를 이룬 이란을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