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방북 일본인 요리사 "김정은, 전쟁할 마음 없다고 해"


김정일 전속 요리사였던 일본인 후지모토 겐지. (자료사진)

김정일 전속 요리사였던 일본인 후지모토 겐지. (자료사진)

'김정일의 요리사'로 알려진 일본인 후지모토 겐지 씨가 최근 북한을 방문하고 돌아온 뒤 26일 일본 기자들과 만나,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전쟁을 할 마음은 없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후지모토 씨는 교도통신 등에 지난 12일 밤 평양에서 3시간 가량 김정은 제1 위원장을 만났다고 밝혔습니다. 이 자리에는 김여정과 최룡해도 참석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후지모토 씨는 김 제1위원장이 “외교 쪽 인간들이 미국에 접근하면 (미국이 북한에) 생트집을 잡는다”며 “울컥해서 미사일을 발사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후지모토 씨는 김정은 제1위원장이 일본은 북한을 어떻게 보고 있느냐고 물어 “최악”이라고 답했다며, 김 제1위원장은 이에 대해 “그러냐”며 고개를 끄덕였다고 전했습니다.

후지모토 씨는 1989년부터 13년간 평양에서 김정일 위원장의 전속 요리사로 근무하다 2001년 일본으로 귀국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