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 재무장관 "EU 탈퇴 시, 경제 6% 위축"


조지 오스본 영국 재무장관. (자료사진)

조지 오스본 영국 재무장관. (자료사진)

영국이 유럽연합 EU를 탈퇴할 경우 영국경제가 큰 타격을 입을 것이라고 영국 재무장관이 밝혔습니다.

조지 오스본 재무 장관은 18일 EU 잔류에 대한 보고서를 발표하고 영국이 유럽연합을 탈퇴하면 2030년 까지 가구당 6천1백 달러의 손해를 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오스본 장관은 이날 BBC 방송에 출연해 만일 영국이 EU를 탈퇴할 경우 영국 경제가 6% 위축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이에 반해 보리스 존슨 런던 시장은 영국이 EU를 탈퇴하면 “EU 예산 분담금을 안 내도 되고 국경을 통제할 수 있는데다 EU 규제를 피할 수 있기 때문에 영국은 더욱 강력한 국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영국은 오는 6월 23일 영국의 EU 탈퇴 여부를 묻는 국민투표를 시행합니다.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현재 45%가 EU 잔류를 지지하고 있는 반면 36%는 이에 반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