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전세계 위조품 거래 4천610억 달러...중국 최대'


지난 2009년 12월 칠레 산티아고 북서부 발파라이소 항에서 세관 직원들이 중국 발 컨테이너에 실린 위조 상품을 검사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2009년 12월 칠레 산티아고 북서부 발파라이소 항에서 세관 직원들이 중국 발 컨테이너에 실린 위조 상품을 검사하고 있다. (자료사진)

전세계 위조상품 거래액이 4천6백10억 달러에 이른다고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가 밝혔습니다.

OECD는 18일 발표한 보고서에서 전 세계 무역 거래 가운데 2.5%가 위조상품 거래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특히 위조 상품 거래는 갈수록 증가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OECD에 따르면지난 2008년 보고서에서는 위조상품이 세계 수입에서 차지한 비중이 1.9%, 2천억 달러였지만 2013년에는 비중이 2.5%로 증가했습니다.

특히 루이비통과 나이키 등 유명 상표 위조는 갈수록 심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13년 기준으로 유럽연합 EU 수입품 가운데 5%, 1천160억 달러 규모는 위조상품으로 드러났습니다.

프랑스 파리에 기반을 둔 한 연구기관은 중국이 위조상품 최대 생산국이라고 밝혔습니다.

OECD는 2008년 이후 위조상품이 증가한 원인으로 세계 금융위기 이후 무역 회복, 전자 상거래 확대 등을 꼽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