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우크라이나 총리 사퇴 선언 "정치 위기 끝내야"


아르세니 야체뉵 우크라이나 총리가 지난 10일 TV 연설을 통회 사임을 발표했다.

아르세니 야체뉵 우크라이나 총리가 지난 10일 TV 연설을 통회 사임을 발표했다.

우크라이나의 아르세니 야체뉵 총리가 정치 위기를 끝내고 새 정부 구성의 길을 열기 위해 사임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야체뉵 총리는 10일 주례 TV연설을 통해 12일 의회에 사직서를 공식 제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의회에서는 이날 볼로니미르 그로이스만 현 의장을 차기 총리로 선출할 예정입니다.

야체뉵 총리는 우크라이나 동부지역의 거듭되는 내전과 경제 악화 등에 책임을 지고 최근 사퇴 압박에 시달려 왔습니다.

급기야 지난 2월 국회 불신임 투표에서는 살아남았지만 연립정부에 참여해 온 2개 정당이 이탈하는 사태가 벌어졌습니다.

야체뉵 총리는 앞으로 자신의 목표는 정부 권력 대신 선거법 통과와 사법 개혁 입법화 등에 초점을 맞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