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해군 장교, 중국·타이완에 기밀 유출 혐의


중국과 타이완에 국가기밀을 넘긴 혐의를 받고 있는 에드워드 린 미 해군 소령. (자료사진)

중국과 타이완에 국가기밀을 넘긴 혐의를 받고 있는 에드워드 린 미 해군 소령. (자료사진)

미 해군 장교가 중국과 타이완에 국가기밀을 넘긴 혐의를 받고 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미국의 한 관리는 익명을 전제로 어제 (10일) ‘로이터 통신’에 타이완에서 태어나 미국 시민권을 취득한 에드워드 린 해군 소령을 간첩 용의자로 지목했습니다.

해군 진술서에 따르면 린 소령은 해군의 정보수집 활동을 감독하는 해군 순찰과 정찰대 본부에서 임무를 수행해 왔습니다.

진술서에는 특히 린 소령이 비밀정보를 두 차례 빼돌리고 외국에 이득이 될 것으로 보고 해외 정부 대표와 3차례 접촉을 시도했다는 내용이 담겨 있지만 해당 국가가 명시돼 있지는 않습니다.

린 소령은 이와 함께 성매매 혐의도 받고 있으며 현재 8개월 째 구금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대해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번 사안에 대해 자세한 내용을 알지 못한다고 말했고, 타이완 국방부 역시 관련 정보를 갖고 있지 않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