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샌더스, 와이오밍 경선 승리, 7연승


버니 샌더스 후보가 9일 뉴욕 주에서 유세를 펼치는 모습.

버니 샌더스 후보가 9일 뉴욕 주에서 유세를 펼치는 모습.

미국 중서부 와이오밍 주에서 치러진 미국 대선 민주당 경선에서 버니 샌더스 후보가 승리했습니다.

샌더스 후보는 9일 치러진 경선에서 55.7%를 득표해 44.3%에 그친 힐러리 클린턴 후보를 꺾었습니다. 샌더스 후보는 최근 치러진 7차례 경선에서 모두 승리했습니다.

샌더스 후보는 그러나 이날 근소한 차로 승리해 와이오밍 주에 배정된 대의원 14 명 가운데 절반인 7명을 확보하는 데 그쳐 클린턴 후보와의 간극을 좁히는 데는 실패했습니다.

클린턴 후보는 10일 현재 대의원 1천 287명, 샌더스 후보는 1천 37명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한편 공화당 경선에서는 도널드 트럼프 후보가 대의원 743 명을 확보해 선두를 달리고 있고 2위인 테드 크루즈 후보는 532 명, 존 케이식 후보는 143 명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공화당과 민주당 후보들은 모두 많은 대의원 수가 걸려 있어 관심을 끌고 있는 19일 뉴욕주 경선(공화 95명, 민주 247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