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신형 ICBM 엔진 지상분출 시험 성공 주장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대출력 엔진의 지상분출 시험에 성공했다고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9일 보도했다. (자료사진)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대출력 엔진의 지상분출 시험에 성공했다고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9일 보도했다. (자료사진)

북한이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대출력 엔진의 지상분출 시험에 성공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은 ICBM 엔진 분출시험이 실시된 서해위성발사장을 시찰한 자리에서 “새형(신형)의 대륙간탄도로케트(로켓) 대출력 발동기(엔진)를 연구제작하고 시험에서 완전성공하는 놀라운 기적을 창조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신형 대륙간탄도 로켓에 ‘위력한 핵탄두’를 장착해 미국 본토를 타격권 안에 둘 수 있다고 김 제1위원장은 주장했습니다.

통신에 따르면 김 제1위원장의 시찰에는 리만건 군수공업부장과 조용원, 홍영칠, 김정식 노동장 부부장, 김락겸 전략군사령관 등이 수행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