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FA-50, 미 해병대 '호넷'과 연합 비행훈련


한국 공군은 5일 제16전투비행단 소속 FA-50 전투기 1대가 미 해병 제1항공단 제12비행전대 소속 FA-18C 1대와 연합 비행훈련을 한다고 밝혔다. FA-50 전투기와 FA-18 전투기가 연합비행 훈련을 마치고 모기지로 편대비행하고 있다.

한국 공군은 5일 제16전투비행단 소속 FA-50 전투기 1대가 미 해병 제1항공단 제12비행전대 소속 FA-18C 1대와 연합 비행훈련을 한다고 밝혔다. FA-50 전투기와 FA-18 전투기가 연합비행 훈련을 마치고 모기지로 편대비행하고 있다.

한국 공군은 오늘(5일) 한국 공군의 경공격기 FA-50이 미 해병대의 FA-18 호넷 전투기와 연합 비행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훈련에 참가한 FA-18 호넷 전투기는 해외 미군기지 소속으로, 미-한 연합 ‘독수리 연습’에 참가 중입니다.

한국 공군은 이번 훈련이 양측의 공중전술을 공유해 유사시 연합작전 능력을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진행됐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