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이란의 미 달러화 제한 해제 검토


지난 1월 이란 테헤란의 경제지구에서 환전소 직원이 미국 100달러 지폐(오른쪽)와 이에 상응하는 이란 리알 지폐를 들고 있다.

미국 정부가 이란과의 거래 때 미국 달러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한 금융제재를 완화할 계획입니다.

미국 관리들은 재무부가 해외에 있는 금융기관이 이란의 합법적인 상거래를 지원하기 위해 달러를 사용하도록 허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란은 미국을 포함한 주요 6개국과의 합의를 통해 핵 개발을 포기하는 대가로 경제 제재 해제를 약속 받았지만, 인권, 테러, 미사일 개발 관련 다른 제재들은 여전히 남아 있습니다.

이에 따라 미국 달러화를 사용하지 못하는데서 빚어지는 교역상 차질은 여전한 상황입니다.

미 재무부의 이 같은 계획이 전해지자 이란 제재 완화를 반대해온 공화당은 즉각 반발했습니다.

폴 라이언 하원의장은 이란이 불법적인 탄도 미사일 발사로 핵 합의 정신을 해치고 있는데 오바마 행정부는 이를 돕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마르코 루비오와 마크 커크 상원의원 등도 이번 계획을 우려하는 서한을 오바마 대통령에게 보냈습니다.

하지만 잭 루 재무장관은 이란이 핵합의를 이행한 만큼 미국은 그에 상응하는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