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베트남 국회, 첫 여성 국회의장 선출


베트남에서 첫 여성 국회의장으로 선출된 응웬 티 킴 응언 신임의장이 하노이 국회에서 선서하고 있다.

베트남에서 첫 여성 국회의장으로 선출된 응웬 티 킴 응언 신임의장이 하노이 국회에서 선서하고 있다.

베트남 국회가 역사상 처음으로 여성 국회의장을 선출했습니다.

베트남 국회는 31일 응웬 티 킴 응언 부의장이 95.5%의 득표율을 얻어 국회의장직을 맡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응언 신임의장은 선출 직후 선서를 통해 의장직에 올랐습니다.

이로써 응언 신임의장은 베트남에서의 첫 여성 국회의장이 됐으며, 동시에 공산당 서기장과 국가주석, 총리, 국회의장으로 구성된 국가지도부의 첫 여성 구성원으로도 이름을 올렸습니다.

올해 61세인 응언 신임의장은 재무부와 무역무 차관 등을 거친 뒤 노동보훈사회부 장관 등을 역임했으며, 5년 전부터 국회의원으로 활동해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