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대통령, 아르헨티나 군사독재 희생자 추모


아르헨티나를 방문 중인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24일 쿠데타 발발 40주년 기념식이 열린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아르헨티나를 방문 중인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24일 쿠데타 발발 40주년 기념식이 열린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아르헨티나를 방문 중인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24일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군부 독재 희생자 추모 행사에 참석했습니다.

아르헨티나에서는 이날 과거 군사 독재정권의 시작을 알린 쿠데타 40주년을 맞았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추모 공원에서 행한 연설에서, 군사 독재 시절 잘못에 대한 미국의 반대가 늦었지만, 앞으로 진실하고 투명하게 과거에 맞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시민사회가 과거의 어둡고 불편한 진실에 대응하기 위해 용기를 내야 한다며, 이는 평화와 번영의 미래를 건설하기 위해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최근 미국에서 비밀 해제된 문서들에 따르면, 미국 정부는 지난 1976년부터 1983년까지 3만 여명의 사망자와 실종자를 낸 군사 독재정권을 지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에 따라 아르헨티나에서는 미국 정부가 공식 사과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