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카터 미 국방장관 "사드 한반도 배치 논의, 북 장거리 미사일 위협 대비"


애슈턴 카터 미 국방장관(오른쪽)이 22일 열린 하원 청문회에서 증언하고 있다.

애슈턴 카터 미 국방장관(오른쪽)이 22일 열린 하원 청문회에서 증언하고 있다.

미국이 한국에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사드를 배치하려는 이유는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위협으로부터 한반도를 보호하기 위해서라고 애슈턴 카터 미국 국방장관이 밝혔습니다.

[녹취: 카터 국방장관] "we are discussing that with the Koreans. We have agreement in principle to do that and I should say the reason for that. The reason for that is to be able to protect the entirety of the peninsula against North Korean missiles of greater range. That's why we want to add THAAD to what already exists there, which is Patriot -- both South Korean Patriot and U.S. Patriot. "

카터 장관은 어제 (22일) 열린 하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서 미국과 한국이 한반도 사드 배치에 관한 논의에 원칙적으로 합의한 사실을 설명하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위협으로부터 한반도를 보호하기 위해 한국에 이미 배치돼 있는 미군과 한국 군의 패트리엇 미사일 방어체제에 사드를 추가하려 한다는 겁니다.

미국과 한국은 최근 북한의 4차 핵실험과 장거리 로켓 발사 등 전략적 도발을 계기로 주한미군에 사드를 배치할지 여부에 대한 공식 협의를 시작했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