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정부 "미국 새 행정명령 환영"...중국 "반대"


윤병세 한국 외교부 장관. (자료사진)

윤병세 한국 외교부 장관. (자료사진)

한국 정부는 오바마 대통령의 새로운 행정명령이 대북 압박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환영했습니다.

한국 정부는 오늘 (17일) 외교부 대변인 명의의 논평에서, 이번 행정명령은 북한의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발사 등 거듭된 도발에 대한 미국 정부의 강력한 대응 의지를 보여준 것으로서 높이 평가한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정부는 또 이번 행정명령이 한-미 두 나라가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추진하는 유엔 안보리 결의 이행과 각국별 독자 제재, 그리고 국제사회의 대북 압박이 상호 추동되도록 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반면 중국 정부는 이번 행정명령에 강한 반대 입장을 표명했습니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중국은 그 어떤 국가가 일방적인 제재를 가하는 것을 반대한다"고 대답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